자영업자로 살아남기

얼마 전 자영업자 ‘폐업률’이 87.9%라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10곳이 새로 문을 열면 그중 9곳 정도가 문을 닫는다는 의미입니다.자영업을 준비하는 사람이나 현재 자영업을 하고 계신 분들한테는 절망적인 통계일 거예요. 

그런데 이 통계를 그대로 믿을 수 있나요?주변을 둘러보세요. 주변 가게 10곳 중 9곳은 실제로 1년 안에 폐업했나요? 이 통계는 잘못된 것입니다.

폐업률
출처:한겨레

국내 자영업 상황, 이 정도로 최악? ‘폐업률’의 진실!

우선, 자영업 폐업률 87.9%가 나온 계산 과정을 살펴보겠습니다. 폐업률은 지난해 폐업을 신고한 사업자 수와 지난해 신규 사업자 수를 나눈 후, 100을 곱해 나온 수치입니다. 국세청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신규사업자는 48만 3985명입니다. 지난해 폐업을 신고한 사업자는 42만 5203명이고요. 42만 5203에서 48만 3985를 나눈 후 100을 곱하면 약 87.85가 나옵니다. 폐업률 87.9%는 이렇게 계산됐습니다.

그럴듯해 보이지만 이는 정확히 말하면 신규 대비 폐업 비율이지 폐업률은 될 수 없습니다. 가정을 하나 해볼게요. 10개의 가게가 새로 열고, 20개의 가게가 폐업을 했습니다. 충분히 있을 수 있는 일이죠. 그럼 20 나누기 10을 한 후 100을 곱하면 200이 됩니다. 폐업률은 200%가 될 수 없죠. 만약 폐업률이 200%가 되려면 없는 가게가 폐업을 해야 말이 되는 거니까요. 

또 폐업률이라는 통계는 공식적으로 발표되지 않아요. 최근 나온 폐업률은 일부 언론에서 국내 자영업 상황에 관한 기사에서 계산해 사용한 것입니다.

그렇다면 실제 자영업 폐업률은 알 수 없는 걸까요? 정확한 폐업률은 아니지만 그에 가까운 수치는 얻을 수 있습니다. 해당 연도의 폐업자 수와 지난해 총 사업자 수를 비교하는 겁니다. 자영업자에 집중하기 위해서 총 사업자는 법인을 제외한 개인사업자만 봐야 합니다. 

폐업률 계산

그럼 2017년 폐업률을 계산해 볼까요? 2017년 폐업한 개인사업자 수는 83만 7714명입니다. 2016년 총 개인사업자 수는 605만 1032명이고요. 83만 7714를 605만 1032로 나눈 뒤 100을 곱하면 약 13.8이 나옵니다. 2017년 폐업률에 가장 가까운 수치는 13.8%가 되겠네요. 10개의 가게가 문을 열었다면 그중 약 1개 정도가 폐업했다는 의미입니다.

폐업률? 그보다 중요한 건 생존율!

폐업률이 생각보다 높지 않아 안심하셨나요? 하지만 자영업을 하고 있거나, 자영업을 준비하고 있다면 폐업률만 생각해서는 안 됩니다. 폐업 사유도 봐야 하죠. 폐업의 이유는 사업부진 외에도 많습니다. 법인전환이나 양도∙양수 등도 폐업의 사유가 되죠. 사업 부진으로 폐업했다 하더라도 왜 사업이 부진했는지 살펴봐야 합니다. 

경쟁이 치열해져서, 임대료가 감당하기 어려울 정도로 올라서, 최저임금 상승으로 인건비 부담이 증가해서, 원자재 비용이 상승해서 등 다양한 이유가 있죠. 또 중요하게 봐야할 것이 있습니다. 폐업률보다 더 중요한 수치가 될 수 있겠네요.

자영업을 하고 있거나, 자영업을 준비하고 있는 사람이 눈여겨봐야 할 통계는 생존율입니다. 생존율은 1년에서 5년 이하의 신생기업 중 기준 연도까지 생존해 있는 기업의 비율을 의미합니다. 창업 후에 5년까지 얼마나 많은 기업이 살아남았는지 보여주는 지표입니다.

생존율은 통계청에서 발표하는 자료입니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2016년 기준 신생기업의 1년 생존율을 62.7%입니다. 10곳 중 6곳이 살아남는다는 이야기죠. 4곳은 문을 닫고요. 기업의 3년 생존율은 39.1%입니다. 5년 생존율은 27.5%로 나옵니다. 새로 문을 연 가게 10곳 중 5년 후에도 살아남는 가게는 2~3곳 정도가 되겠네요. 폐업률 87.9%는 사실이 아니지만, 1년 생존율 62.7%도 그리 높은 수치가 아니네요.


자영업, 생존을 위한 체크리스트 5

1) 상품과 서비스의 질을 점검해보세요.

음식점이라면 음식의 맛과 청결 상태 등은 기본입니다. 커피전문점이라면 커피의 맛이 기본이죠. 물건을 판매 중이라면 더 좋은 물건이 더 효과적으로 진열돼 있는 곳이 잘 되겠죠. 당연하지만 많은 자영업자들이 놓치는 부분입니다. 가장 어려운 일이기도 하고요. 

최근 ‘백종원의 골목식당’이라는 예능 프로그램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자영업자, 특히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다면 더 관심을 둘 것입니다. 

골목식당

이 프로그램에 나오는 ‘문제적 자영업자’들이 가장 안타까운 점은 음식 맛입니다. 물론 음식 맛은 좋지만 다른 이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게들도 몇몇 나왔지만 대부분은 음식의 맛이 문제였습니다. 백종원 씨도 음식의 맛을 개선하는 것을 중점적으로 도와줍니다. 이와 함께 청결, 서빙 등 서비스 부분도 컨설팅을 하고요.

2) 공간을 점검해보세요

건물 구조를 바꿀 수 있다면 업종에 따라 고객이 가장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구조로 변경하는 게 좋습니다. 하지만 건물 구조를 바꾸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따라서 인테리어와 소품, 음악 등을 통해 고객이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공간을 설정해야 합니다. 특히 상업공간의 인테리어는 매출과 직접 연결이 됩니다.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해보세요. 예를 들어 커피전문점의 경우, 고객은 커피나 차를 마시는 것뿐만 아니라 지인과의 대화, 공부, 업무, 휴식 등을 위해 방문합니다. 

고객의 입장에서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테이블과 소품을 배치합니다. 음악도 빠르고 시끄러운 것보다는 잔잔하고 덜 자극적인 걸 선택하는 게 좋겠죠. 반대로 피트니스센터라면 리듬감 있는 음악이 좋을 겁니다.

매장 인테리어

3) 들어오고 싶은 매장인지 점검해보세요

간판, 입구, 주변 경관까지 고객이 들어오고 싶은 모습인지 따져보세요. 간판을 바꾸기 어렵다면 시선을 끌 수 있는 소품을 놓아두는 것도 좋습니다. 무엇보다 가장 좋은 방법은 가게가 있는 골목에 스토리를 입히는 거예요. 최근에는 옛 골목의 정서가 살아있는 곳이 젊은이들 사이에 ‘핫플레이스’가 되기도 합니다.

매장
*스토리가 있는 골목

– 을지로: 을지로는 ‘가맥’으로 유명세를 치르고 있습니다. 가맥은 가게맥주의 준말입니다. 80년대 전주에서 시작돼 전라북도에 퍼져 서울에서도 등장했습니다.

– 성수동: 공장, 창고가 줄지어 있던 성수동 골목에 카페, 음식점, 갤러리 등이 등장하면서 성수동은 젊은이들의 핫플레이스가 됐습니다. 공장의 모습 그대로, 창고의 모습 그대로지만 그곳에서 커피를 마시고 파스타를 먹을 수 있게 만들었죠. 

– 익선동: 종로구 익선동은 골목의 정취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습니다. 카페나 술집이 골목에 하나 둘 자리를 잡은 후에도 골목의 분위기는 유지되고 있죠.

4) 매장 운영과 직원관리가 효율적인지 점검해야 합니다.

자영업자

효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기본 매뉴얼이 필요합니다. 업무 배분이 잘 되었는지, 불필요한 업무를 하는 건 아닌지 등을 점검하며 매뉴얼을 만들어가야 하죠. 이 밖에도 아르바이트 직원들 출퇴근 관리, 월급날 급여계산 등 신경 써야 할 일이 많습니다.

하지만 모든 걸 혼자 하기에는 무리가 있죠. 매출이나 고객관리와 같은 더 중요한 걸 놓치게 될 수도 있고요. 출퇴근관리나 급여정산 등 직원관리를 도와주는 서비스가 있다면 이를 이용해보는 게 좋습니다.

자영업자들의 필수 무료 앱! 알밤 출퇴근기록기

알밤은 국내에서 이미 4만여 사업장이 사용하는, 직원관리 어플입니다. 알밤기기(무료)를, 매장 내에 부착하면 직원들은 매장 내에서만 출퇴근체크를 할 수 있게 되어 신뢰도가 매우 높습니다. 

자영업자

직원들은 본인 스마트폰으로 출퇴근체크를 간편하게 할 수 있고, 관리자는 매장을 비워도 실시간으로 직원들 출퇴근상황을 알 수 있다보니, 사장님들과 직원들 모두 환영하는 출퇴근기록기 앱이죠. 출퇴근관리와 더불어 근무 스케줄 관리도 관리할 수 있습니다.

급여계산

무엇보다 알밤 앱의 가장 강력하고 유용한 기능은 자동 급여계산입니다. 
엑셀을 사용하든 수기로 작성하든 월급날마다 일일이 직원들의 급여를 계산해야 하는 건 다름없죠. 직원들의 근무기록과 근무스케줄을 확인해서, 고용형태에 따른 급여를 계산하게 됩니다.

그게 끝이 아니죠. 주휴수당에 사대보험, 추가 수당도 계산해야 하고, 각종 세금도 고려해야 하죠. 실수라도 하면, 정말 끔찍하죠. 직원들의 급여 계산만큼 많은 시간이 들어가는 일도 없을 겁니다.

알밤 앱은 직원들의 출퇴근 기록을 바탕으로, 급여계산을 자동으로 하여 앱에서 보여줍니다. 인건비도 미리 예측하여 보여주기 때문에 사업장 현금흐름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구요.

알밤 앱을 사용하면 직원들의 급여를 계산하며 보내던 시간에, 고객들을 모을 궁리를 더 할 수 있겠네요.

5) 온라인을 점검해보세요

온라인 검색

요즘에는 검색되지 않으면 존재하지 않는 거나 마찬가지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검색을 통해 정보를 얻습니다. 우선 온라인에서 검색이 되는지 확인해보세요. 검색되지 않는다면 이벤트 등을 통해 검색이 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거창한 홈페이지를 만들 필요는 없습니다. 네이버 블로그나 인스타그램과 같은 SNS를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검색이 되다면 평판이 어떤지도 확인해봐야 합니다. 가게를 방문한 후기 등을 살펴보는 게 좋죠. 혹시 안 좋은 평판이 있다면 해당 부분에 대해서는 반성하고 개선해야 합니다. 다음 고객이 방문해 똑같은 불만을 가지지 않도록 말이죠.

자영업자

폐업률 87.9%는 잘못된 수치입니다. 더 중요한 수치는 생존율이죠. 하지만 생존율도 높은 수치는 아닙니다. 생존율 또한 자영업으로 살아남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알려주고 있죠. 

그럼에도 인생을 걸고 도전한 만큼 살아남아야 합니다. 자영업으로 살아남기 위한 체크리스트를 설명했는데요, 자영업을 하고 있다면 현재를 점검해보시고, 준비하고 계시다면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쉽지 않은 길을 선택해 걷고 있는 자영업자분들을 알밤이 응원합니다.

알밤으로 출퇴근관리부터 급여계산까지 한 번에!
이미 4만 매장이 사용하고 있습니다.